스캔테일러에 대해서

스캔테일러는 스캔 이미지 상하좌우 여백 등을 일정하게 맞추기 위해 사용한다. 하지만 알고리즘의 한계인지 수작업이 반드시 필요하다.

스캔테일러는 자동으로 스캔 이미지들을 일관성 있게 만들지는 못하지만 작업자가 손쉽게 일관성 있는 이미지를 만들 수 있게 도와주는 앱이다. (대부분 문자인) 일반 책은 10~15분 정도 필요하다.

스캔테일러의 핵심은 스캔 이미지들에서 인쇄 영역을 선택하는 것이다. 대부분 자동으로 선택하지만 약 10% 정도는 수작업으로 선택해야 한다.

영역 선택 화면에서 ‘페이지 높이’ 순으로 정렬하면 수작업이 필요한 페이지들을 쉽게 찾을 수 있다.

수작업해야하는 대부분은 스캔테일러가 ‘쪽수’를 선택하지 않은 경우이다. 이 경우 선택되지 않은 ‘쪽수’ 아래로 마우스 포인트를 옮기고 마우스 휠을 돌려 화면을 확대한 후 ‘쪽수’를 포함하게 선택한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